수영의기초물적응하기자유형배형평형접형스타트턴응용수영수영용어사전
오늘날 배영을 제외한 나머지 영법(자유형, 평영, 접영)에서 대부분의 선수는 Grab Start를 사용하고 있다.Grab Start는 배우기 쉽고 빠르기 때문에 예전의 Wind-up Start는 이제 거의 Grab Start로 대치되었다. Grab Start의 주요한 이점은 빠른 start를 요하는 상황에서 정지된 자세에서 보다 빨리 start block을 차고 나갈 수 있다는 것이다.

Wind-up Start는 릴레이 경기에서 유용하게 쓰인다. 그 이유는 2,3,4번째(첫번째 선수는 대개 Grab Start를 사용한다.) 선수는 스타트 시점을 정확히 알고 있기 때문에 터치하려고 들어오는 선수가 터치하기 전까지의 짧은 순간 동안 Wind-up Start에서 발생하는 여분의 운동량을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준비자세 4가지 방법

양 손을 발 바깥쪽에 걸고 움츠려 출발하며 연소자들이 사용하기 편리하다. 양 손을 발 안쪽에 걸고 손을 최단거리에서 전방으로 움직이는 이점이 있으나 순간적인 파워는 약간 떨어진다
양 손은 스타트대 사이드를 잡고 스러질 듯 몸을 앞으로 기울인다. 크라우칭 스타트 자세를 취해 앞으로리에서 전방으로 움직이는 이점이 있으나 순간적인 파워는 약간 떨어진다.
준비자세에서부터 입수하여 부상하기까지

스타트대를 잡은 상태에서 체중을 뒤에 싣고 총소리에 귀를 기울인다. 손을 밀고 뛸 준비를 하며 몸을 최대한 움츠린다.
체중을 뒤에 싣고 총소리와 함께 강하게 스타트대를 차고 나간다. 몸은 30' 정도 전방으로 뛰어 오르며발끝에 힘을 준다.
손을 머리위로 올려 몸이 일직선이 되었을 때 양 발이 떨어진다. 최고점에 도달하면 허리를 기준으로하체를 들어올린다.
양 팔은 입수하는 지점을 향해 내리고반동으로 하체는 올라오게 된다. 양 손을 모아 45'의 각으로 손끝부터점차적으로 입수한다.
손과 머리까지 입수가 되면 양 손을들어주고 머리를 들어 앞을 향해 접영 킥을 차며 앞으로 나아간다.
단계별 스타트 연습방법

풀 사이드에 걸터앉아 발바닥을 벽에대고 손과 머리부터 입수 왼발은 풀 사이드에 발가락을 걸고,주먹 한 개나 한 개 반 정도의 간격으로 벌려 쪼그려 앉아 머리를 숙여 입수
위의 방법과 동일하며 힙을 들어주면서 힙이 머리보다 높게 하여 입수 양 발을 풀 사이드에 대고, 쭉 펴 준상태에서 입수
점프스타트를 하기 전에 제자리에서양손을 모아 머리 위로 올리고 점프연습을 수차례 반복한다. 양 발가락을 풀 사이드 끝에 걸고 무릎은 120' 정도 구부려 풀 사이드를 힘차게 밀면서 스타트한다.
Take-off(도약)

Wind-up start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팔이 구부러질 때 발의 도약이 시작되어야 하고 스윙은 무릎을 지나 앞쪽으로 휘돌아 나가야 한다. 일단 무게 중심이 발 앞쪽으로 이동되면 마지막 도약을 위해서 무릎이 강하게 펴져야 한다. 팔이 다시 허벅지를 지난 후부터는 Grab Start와 동일하다. 스타트 신호가 떨어지고 난 후 선수의 발이 출발 대를 떠날 때까지 등을 계속 펴고 있는 것은 신체의 순간 운동량에 도움을 준다.

출발 대에 발을 놓는 동작에 따라 Crouching start라는 동작이 있다. 이 동작은 Grab start 동작에서 발 위치를 한쪽 발가락은 출발 대에 걸치고 다른 한 발은 뒤쪽에 두는 형태이다. 다음 사진들은 보면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출처 : 스윔닥터(www.swimdoctor.co.kr)